2020년 8월 3호 깔깔 재미

사업을 하면서 상호가 매우 중요하다는 것은 누구나 다 인정한다.

서울의 어느 길거리에    

‘이’ 편한 치과. 

‘속’ 편한 내과.  

이런 이름이 있었다.

마침 한 <신경정신과> 개업의가 위의 이름들을 보고는 

자기는 어떤 이름으로 상호를 지을까 생각하다가 결국 이렇게 지었다. 

*

*

*

*

*

*

*

*

*

*

*

*

*

‘골’ 편한 정신과. ㅋ~ ~ ~

뉴스레터 가입하기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좋은 콘텐츠에만 집중 하겠습니다. 뉴스레터 회원으로 가입해 주세요!

황혼을 위한 두뇌 경쟁력

오늘도공부는 어른들을 위한 두뇌개발 학습지 입니다. 한번 왕년이 영원한 왕년이 되는 가장 빠른 길, 오늘도공부 입니다

의견을 남겨 주세요